[경인일보]사각턱 예방과 한방 치료법 > 미디어&칼럼

본문 바로가기

청정선 자료실
언론보도
언론보도 < 청정선 자료실 < HOME

[경인일보]사각턱 예방과 한방 치료법

  • 청정선한의원
  • 조회 5005
  • 2010.03.30 11:27
청정선한의원 구리점 박정미, 조현진 원장



근육 원인일땐 식습관만 바꿔도 관리 도움…

경직 풀어주는 선화안면침술 직장인 선호




방송MC로 유명한 연예인 박경림씨의 별명은 '네모공주'다. 그녀의 트레이드 마크라 할 수 있는 각진 턱선 때문에 붙여진 별명인데, 그후 '네모공주'란 명칭은 사각턱인 여성들을 지칭하는 단어가 되고 있다. 최근 얼짱, 몸짱, 꿀벅지 열풍과 함께 V라인, 하트라인과 같은 얼굴 윤곽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특히 박씨처럼 각진 턱을 지닌 네모공주들은 턱을 깎아서라도 부드럽고 날렵한 턱선을 갖고자 성형외과를 찾는 이들도 많다고 한다.



사각턱은 양측 아래턱뼈의 우각부(귀밑에서 볼로 이어지는 부위)가 각이 져서 얼굴 정면을 바라봤을 때 사각형처럼 보인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좌우 양 옆의 턱선이 튀어나와 얼굴이 더 커 보이기도 하며, 고집이 세고 강한 인상을 주기 때문에 사각턱인 사람들은 자신의 외모에 대한 콤플렉스를 심하게 느끼기도 한다. 이러한 사각턱의 원인은 턱뼈 자체가 튀어나왔거나 턱근육이 뭉쳐져 있는 것으로 구분할 수 있다. 턱뼈는 선천적인 영향으로 인한 것이기 때문에 예방이나 관리가 어렵지만 턱근육이 원인인 경우 식생활이나 생활습관 등이 큰 영향을 끼치므로 충분히 예방이나 관리가 가능하다.



흔히들 오징어나 껌을 자주 먹는 사람들은 사각턱이 된다는 이야기를 듣곤 한다. 이것은 충분히 근거가 있는 이야기인데, 오징어나 쥐포같이 딱딱한 음식을 오래 씹고 있으면 무리하게 힘이 들어가 턱 근육에 문제가 생기게 된다. 딱딱한 음식뿐 아니라 껌을 오래 씹는 습관이나 질긴 음식을 섭취하는 것 역시 턱 근육을 뭉치게 만들어 사각턱을 만들 수 있다. 식습관 외에도 턱을 자주 괴는 습관이나 자신도 모르게 힘을 주면서 이를 악무는 버릇, 이를 가는 버릇 등도 턱 부분의 근육을 사용하여 발달시킬 수 있다.



딱딱한 음식이나 질긴 음식을 무리하게 섭취하거나 턱을 괴거나 이를 악무는 잘못된 생활 습관 등은 사각턱을 만드는 것뿐만 아니라 경추와 턱관절 이상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습관을 바꾸고 바른 자세를 유지하도록 늘 신경쓰는 것이 좋다. 평소 말을 많이 하는 텔레마케터나 매장 영업직 종사자들 같은 사람들은 턱관절의 무리한 사용으로 인해 턱 근육이 쉽게 뭉치므로 자기전 온찜질이나 냉찜질 등을 통해 턱 관절의 피로와 긴장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 만약 이를 악무는 습관이 있거나 수면 중 이를 가는 습관이 있다면 턱 교정 장치를 이용하거나 턱관절 교정 등을 함께 받는 것도 도움이 된다. 또한 손으로 턱을 괴거나 손으로 턱관절 부위를 자꾸 누르거나 문지르는 습관 역시 고치도록 한다.



만약 자신이 사각턱으로 보이는 원인이 턱뼈가 아닌 과도하게 발달한 턱근육으로 인한 것이라면 수술없이도 치료가 가능하다. 한방에서 뭉쳐진 턱근육으로 인한 사각턱 치료는 근육 경직을 풀어주는 선화안면침과 한방 약실을 피부 조직에 넣어 늘어지거나 처진 피부 조직을 올려주는 선화사침 등의 한방 침 시술을 통해 안면윤곽을 조정하면 충분히 치료가 가능하다. 한방침을 이용한 한방성형법은 광대나 사각턱 등으로 인해 얼굴이 커보이는 콤플렉스를 경감시켜 보완해주는 요법으로, 일상 생활 중에도 시술이 가능하고, 별도의 회복 기간 등이 필요치 않기 때문에 바쁜 직장인이나 회사원들이 선호하고 있는 추세다.



http://www.kyeongin.com/news/articleView.html?idxno=5097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Information
  • 상호 : 청정선한의원
  • 사업자등록번호 : 135-90-34296 / 대표자명 : 임태정
  • 주소 :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887-1 수지하우비 407호
  • (용인시 수지구 문인로 54번길 2)
  • 대표전화 : 031-898-1075
  • 이메일 : hani1245@hanmail.net
  • Quick menu
  • Statistics
  • 오늘 : 27
  • 어제 : 264
  • 최대 : 1,680
  • 전체 : 578,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