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경제] 겨울철 여드름, 건조하고 날씨 때문 > 미디어&칼럼

본문 바로가기

청정선 자료실
언론보도
언론보도 < 청정선 자료실 < HOME

[월드경제] 겨울철 여드름, 건조하고 날씨 때문

  • 청정선한의원
  • 조회 4599
  • 2011.01.31 17:51
청정선한의원에 따르면 겨울방학을 맞이한 고등학생 김승호군(17)은

며칠 전 가족들과 함께 스키장에 다녀왔다.

이제 곧 수험생이 되는 승호군은 이번 방학을 그 어느 때보다 더 즐겁고

신나게 보내기로 마음먹고 눈밭을 누비며 하루 종일 스키를 타고 집으로 돌아왔다.

겨울이 되어 얼굴이 조금 따갑다고 느끼긴 했지만 대수롭지 않게 넘기고

스키장에서 쌩쌩 불어오는 바람까지 얼굴로 다 막아내고 온 승호군은

그날 밤 거울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가 없었다.

피부미남이라 자부하던 피부에 울긋불긋 뾰루지가 올라오고 군데군데

하얀 각질이 일어나있는 것이다.

다시 피부미남의 명성을 되찾기 위해 한의원을 찾은 그는 한약복용과 함께

여드름관리를 받기로 했다.



여드름이 발생하는 과정

여드름은 사춘기 동안 증가된 호르몬이 피부의 피지선을 커지게 하며 발생한다.

피지선은 흔히 여드름이 발생하는 얼굴, 등, 가슴 부위에 많이 존재하며 여성과 남성

모두에게 있는 남성호르몬에 의해 활성화된다.

피지선은 모낭이라 불리는 모발을 포함한 관과 연결돼 있다.

이들 피지선에서 피지라 불리는 기름 물질이 생성되는데 이 피지는 모낭의 개구를

통해 피부 표면으로 배출된다. 피지는 모낭의 내벽을 자극하여 내벽세포가 더 빨리

탈락되게 하고 탈락된 세포들이 엉겨서 모낭의 구멍을 막는다.

피지와 세포의 혼합물은 모낭에서 세균이 자라도록 하며 이 세균에서 생성된 화합물은 모낭벽을 터뜨리고 결국 피지, 세균, 탈락된 세포들이 피부로 방출되어 홍반, 부종,

고름 즉 뾰루지를 생기게 하는 것이다.



세심한 관리가 필요한 겨울철 여드름관리

겨울은 여름에 비해 자외선에 노출될 염려가 적어 피부트러블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기온이 낮고 건조한 겨울철에는 피부관리에

신경 쓰지 않으면 오히려 여드름과 같은 각종 피부트러블이 일어나기 쉬우므로

주의해야 한다.

특히나 요즘같이 스키장을 찾는 시기가 되면 더욱 피부관리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스키장에 쌓인 눈에서 반사되어 나오는 자외선은 여름철 모래사장에 비치는 햇빛보다

4~5배 더 강렬하고, 강한 자외선과 함께 건조하고 차가운 바람이 불어온다.

이 때문에 피부 멜라닌 색소가 빠르게 증가해 피부에 잡티를 유발하고 여드름에

악영향을 미치게 되는 것이다. 또 겨울의 건조한 공기는 피부의 각질 발생량을

증가시키는데 이 각질들이 모공에 쌓여 염증을 일으켜 여드름이 발생하므로 겨울철

피부관리는 그 어느 때보다 신경 써야 한다.



생활 속 여드름 관리비법

겨울철 피부관리의 핵심은 바로 보습이다.

피부에 수분이 부족하게 되면 각종 피부 트러블이 생기기 마련이다.

그러므로 하루에 물 1L 이상을 꾸준히 마셔주어 몸 속의 노폐물을 배출하고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주어야 한다. 적당한 수면시간도 중요하다.

너무 장시간 수면을 취해도 피지선과 땀샘의 분비가 줄어 지성피부로 바뀌면서

과다피지 생성으로 여드름이 유발될 수 있다. 가장 적당한 수면시간은 7~8시간이며

밤10시부터 다음날 오전2시까지는 피부가 재생하는 시간이므로 이 시간 동안에는

되도록이면 수면을 취하는 것이 좋다.

너무 잦은 세안도 오히려 피부를 건조하게 만들 수 있으므로 세안을 자주하기보다는

한번 할 때 자극이 적은 비누를 이용해 깨끗이 세안을 하고 세안 후에 바로 보습제를

바르는 것이 좋다.

여드름은 외부환경에 의해 발생할 수도 있지만 몸의 내부적 문제로 인해 발생할 수도

있으므로 변비나 장에 트러블이 생기지 않도록 기름기가 있는 음식보다는 과일이나

채소, 저지방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또 평소에 자외선차단제를 생활화하는 것이 좋다.



청정선한의원 분당수지점 임태정 원장은 “여드름은 화산이 터지는 것과 같이 화·열이 외부로 분출되는 현상이므로 우선 몸 내부적으로 화·열의 원인을 찾아서 열을

꺼주어야 한다. 그리고 그와 동시에 피부에 있어서는 염증을 가라앉히고 피지의

분비량을 조절해주며 모공의 노폐물 배출기능을 활성화 시키는 피부치료를

병행해야 한다. 청정선한의원에서는 여드름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스트레스, 화,

원기허약, 호르몬 이상, 위장장애, 냉증을 치료하거나 독소를 해독하는 한약을

처방하여 치료한다.”고 조언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Information
  • 상호 : 청정선한의원
  • 사업자등록번호 : 135-90-34296 / 대표자명 : 임태정
  • 주소 :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887-1 수지하우비 407호
  • (용인시 수지구 문인로 54번길 2)
  • 대표전화 : 031-898-1075
  • 이메일 : hani1245@hanmail.net
  • Quick menu
  • Statistics
  • 오늘 : 144
  • 어제 : 304
  • 최대 : 1,680
  • 전체 : 568,9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