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신문] 떨어지지 않는 코감기, 나도 혹시 알레르기 비염? > 미디어&칼럼

본문 바로가기

청정선 자료실
언론보도
언론보도 < 청정선 자료실 < HOME

[한국소비자신문] 떨어지지 않는 코감기, 나도 혹시 알레르기 비염?

  • 최유민
  • 조회 5248
  • 2011.11.11 17:42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면서 코가 맹맹한 코감기 기운이 지속되어 불편을 느끼고 있는 직장인 이모씨. 벌써 한달 가량 코감기 약을 먹어봤지만 도통 나을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게다가 유독 아침에 눈을 뜨면 콧물과 재채기가 연이어 나와 아침이 더욱 힘들게만 느껴졌다. 오늘도 맹맹한 느낌에 감기약을 먹고 있자 옆자리 직장 동료가 코감기가 한달동안 지속되는 경우는 없다며 알레르기 비염 검사를 받아보라는 이야기를 꺼냈다. 그제서야 자신의 증상이 일반 코감기와 다르다는 것을 깨달은 이씨는 자신의 체질 검사를 위해 한의원을 찾아가보기로 결심했다.



알레르기 비염이란?



‘알레르기 비염’이란 코에 특정 물질이 들어올 경우, 코가 과민반응을 일으켜 재채기, 맑은 콧물, 코막힘 등의 증상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매운 음식을 먹을 때나 양파냄새를 맡을 때에 콧물이 흐르는 것은 지극히 정상적인 일이지만 남들과 다르게 특정 물질에 민감하게 반응을 보이고, 콧물, 코막힘, 재채기 증상을 호소한다면 알레르기 비염일 확률이 높다.



알레르기 비염을 일으키는 원인은 봄철의 꽃가루나 황사, 집먼지 진드기 등 수없이 많다. 이처럼 알레르기 비염 증상을 유발하는 물질들을 ‘알레르겐’ 이라고 부르는데, 알레르겐은 사람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며, 그 증상의 강도와 반응 역시 사람에 따라 틀리게 나타난다.



비염이 만성적으로 지속되다 보면 코가 막혀 두통이 생기고 집중력이 떨어지게 된다. 코막힘은 숙면까지 방해하여 쉽게 피로감을 느끼게 되는 것은 물론, 일상생활 자체가 힘들어질 수도 있다. 심한 경우, 축농증으로 발전하거나 천식, 기관지염 등의 합병증까지 나타날 수 있어 반드시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알레르기 비염과 코감기의 차이점



알레르기 비염 환자들이 저지르는 가장 흔한 실수가 바로 자신의 증상을 ‘코감기’로 오인하여 제때, 올바른 치료를 받지 못한다는 것이다. 코 안은 혈관이 풍부한 점막으로 덮여있고, 이 점막은 세균을 걸러내고 가습을 하는 작용을 위해 끈끈한 점액을 분비한다. 이 점액은 20분마다 새롭게 만들어지는데 평소에는 밖으로 흘러나오지 않을 정도의 양이다. 하지만 추위나 먼지, 혹은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과 만나게 되면 코 점막이 자극되면서 점액이 과잉 생산되고 밖으로 흘러나오게 된다. 갑자기 맑은 콧물이 주르르 흘러나온다면 이는 감기의 신호탄일 확률이 높다. 이 콧물은 감기 바이러스가 사라짐에 따라 누런 콧물로 바뀌게 된다. 이럴 경우 충분한 휴식과 영양섭취, 그리고 땀을 내는 방법으로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다. 하지만 맑은 콧물이 멈추지 않고 2주 이상 지속된다면 감기가 아닌 알레르기 비염을 의심해봐야 한다. 시간대를 살펴보면 알레르기 비염은 아침에 가장 심한데 비해 감기는 시간에 따라 별다른 변화가 없다.



알레르기 비염의 한방 치료법



비염은 완치가 어렵다고들 한다. 특히 환경오염으로 인해 알레르기 비염의 원인이 되는 물질들이 더욱 늘어나는 추세이기 때문에 비염 환자의 수는 빠른 속도로 급증하고 있다. 항히스타민제나 스테로이드제를 통한 약물요법이나 수술요법이 일시적으로 증상을 완화시켜 줄 수는 있지만 이것은 언제까지나 일시적인 완화책일 뿐이다.



한의학에서의 알레르기 비염 치료는 환자의 체질과 병증을 진맥하고 내린 정확한 진단을 바탕으로, 선.후천적으로 저하된 면역 기능을 돋워주는 동시에 허약한 폐, 호흡기 기능을 보충해주고, 코 주위의 기혈 소통을 원활히 해줄 수 있는 한약 복용을 기본으로 한다. 이와 함께 코의 순환을 도와주는 경혈점에 침을 놓아 순환을 돕는 침치료와 코에 직접 분무할 수 있도록 간편하게 만든 한약제재 성분의 한약 증류액 등을 함께 병행해 치료를 진행한다.



청정선한의원 임태정 원장은 “콧물이 나는 것은 콧속으로 들어온 이물질에 대응하기 위한 정상적인 반응이다. 하지만 선.후천적으로 면역력이 부족하거나 선천적으로 폐, 호흡기 기능이 허약한 경우 체내 균형이 깨져 알레르기 질환이 유발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알레르기 질환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깨져 버린 체내 균형을 바로 잡아주면서 약해진 기능을 보강해주는 치료를 통해 알레르기 질환의 근본 원인을 치료해 나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Information
  • 상호 : 청정선한의원
  • 사업자등록번호 : 135-90-34296 / 대표자명 : 임태정
  • 주소 :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887-1 수지하우비 407호
  • (용인시 수지구 문인로 54번길 2)
  • 대표전화 : 031-898-1075
  • 이메일 : hani1245@hanmail.net
  • Quick menu
  • Statistics
  • 오늘 : 130
  • 어제 : 221
  • 최대 : 1,680
  • 전체 : 579,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