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미인되는 10가지 습관 > 청정선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청정선 자료실
청정선 자료실
청정선 자료실 < 청정선 자료실 < HOME

피부 미인되는 10가지 습관

  • 청정선한의원
  • 조회 5109
  • 2009.04.09 12:09
1. 하루에 물 8잔 이상 마시기

- 체내의 수분보충과 몸속 노폐물을 걸러준다. 촉촉한 피부를 원하신다면 물을 가까이하자. 단 식사 전후 1시간 안에는 물을 먹지 말 것.



2. 충분한 수면을 취하라.

- 밤 10시부터 새벽2시 사이에 피부세포의 신진대사와 활동성이 높아 각질세포가 피부에 서 떨어져 나가고 멜라토닌을 방출해서 충분한 수면을 취한 다음날은 맑고 투명한 피부를 가질 수 있다. 수면 중에 가습기를 틀어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 주면 피부가 더욱 촉촉해진다.



3.신선한 공기를 마시자.

- 실내는 자주 환기를 시켜주고 신선한 공기를 마실 때는 깊은 복식호흡으로 몸속 구석구석까지 산소를 공급하자. 산소는 피부세포의 신진대사를 촉진시켜 주는 일을 한다.



4. 정기적인 각질제거

- 오래된 각질을 깨끗이 제거하지 않으면 노화된 각질이 모공을 틀어막아 트러블을 일으키 고 모공이 넓어지며 피부 또한 칙칙해진다. 민감한 피부는 알갱이가 들어있는 스크럼 제 품은 사용하지 말고 자극이 없는 젤 타입이나 로션 세럼 타입의 각질제거 제품을 사용하여 일주일 1~2회 정도 관리해 주도록 한다.



5. 짠 음식은 워~워~

-지나친 염분이 체내에 들어가게 되면 그 농도를 줄이고자 많은 수분이 필요로 하므로 짠 음식을 많이 먹게 되면 피부 속 수분까지도 빼앗기게 된다.



6. 사우나 습관

-피부가 너무 건조할 때는 찜질방이나 사우나 출입을 자제해야 한다. 사우나를 자주 하면 몸속 수분을 빼앗기고 천연 보습막이 파괴되어 피부 전체가 건조해지고 탄력을 잃게 되기 때문이다. 샤워 후 물기가 있을 때 보디오일과 보디로션 등 보습제를 적절히 사용해 피부건조를 방지하자.



7. 알콜 금지

-술은 체내에 들어가 열을 만들어 내기 때문에 수분증발과 배설을 유도한다. 또, 간이 알코 올 분해하는 과정에서 평소보다 더 많은 수분이 필요로 하게 되므로 체내의 수분을 끌 어 들여 노화를 촉진시키는 결과를 가져오게 된다.



8. 목 주름 예방하기

-높은 베개는 피하고 목선과 등이 일직선이 되는 것으로 사용하자. 스킨케어 시 목에도 얼굴과 같이 스킨, 에멀션, 영양크림을 발라 관리해 주어야 목주름을 예방할 수 있다.



9. 외출 시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

-노화의 주요 원인이라는 자외선은 피부 최대의 적, 계절에 관계없이 365일 사용하도록 하 자. 꾸준한 자외선 차단제 사용만으로도 기미, 주근깨, 검버섯 등 색소침착을 막을 수 있을뿐더러 잔주름 등 피부 노화도 예방할 수 있다.



10. 클렌징크림사용 1분 안에

-클렌징크림을 오래 문지르면 색조 화장이나 파운데이션의 색소가 피부 속으로 스며들어 색소 침착과 함께 피부 트러블의 원인이 된다. 클렌징크림으로 오래 문지르는 것은 화장품 찌꺼기로 마시지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Information
  • 상호 : 청정선한의원
  • 사업자등록번호 : 135-90-34296 / 대표자명 : 임태정
  • 주소 :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887-1 수지하우비 407호
  • (용인시 수지구 문인로 54번길 2)
  • 대표전화 : 031-898-1075
  • 이메일 : hani1245@hanmail.net
  • Quick menu
  • Statistics
  • 오늘 : 137
  • 어제 : 221
  • 최대 : 1,680
  • 전체 : 579,176